[부천] 크라이 치즈 버거: 좋은 동네 햄버거집, by 오스칼

슬슬 밀린 음식 사진들 정리하면서 포스팅을 하는데, 정말 잘도 먹고 다녔구나. ㅜㅜ 나란 새끼.... 채식은 소나줘! 하고 정말 고기 많이도 처먹고 다녔다. ㅜㅜㅜㅜㅜㅜㅜ 아이고 내 신념, 고기보다 못한 내 신념....




인천으로 식귀들과(...) 함께 놀러갔다가 오는 길에 어짜피 여기까지 이 사람들이 다 같이 올일이 별로 없을 것 같으니 온김에 크라이 치즈 버거도 가자고 하여 가게 된 곳. 몇번 포스팅 보기도 했고, 다녀온 지인이 추천도 하기도 해서 겸사겸사 가보았다. 일단 메뉴판 봤을때 가격이 저렴해서 올ㅋ굳ㅋ.




냉동제품 사용하는 순간 냉동인간이 되겠다는거 보고 갑자기 배트맨의 '아이스맨'이 생각나서 좀 웃음-_-;;;




특이하게도 버거 안에 들어가는 양파를 익힌 양파를 할껀지 아니면 생양파를 할껀지 묻는데, 다들 익힌 양파를 선택했던 것 같다. 나는 아삭아삭한 맛을 좋아해서 생양파.




이 가게가 자랑하는 감자튀김. 냉동감자튀김을 사용하는게 아니라 그때그때 잘라서 튀긴다고 알고 있다.




이것이 기본 버거.




더블!!!




아마 기본에 익힌 양파 넣은 것이었던가?;;;




그럼 먹겠슴다.





맛은 우와! 존맛! 은 아니고 그냥 좋은 햄버거?; 막 멀리서 와서 먹을것까진 없을것 같았다. 가격이 가격이니만큼 패티가 좀 얇은 편이지만 그래도 채소와 토마토 생양파 구성으로 꽤 충실한 기본 버거. 딱 한손에 쥐고 앙-0- 하고 먹을수 있는 두께기도 하고. 개인적으로 가격 조금 올라도 패티가 조금만 더 두꺼웠으면... 하는 생각이 좀 있었지만. 아, 그럴꺼면 그냥 더블패티 먹으면 되네?-_-;;;; 감자튀김도 포실하니 괜찮았다. 완전 대박!!! 이러는 집이라기 보다는 동네에 있는 솜씨 좋은 햄버거집. 근처에 있다면 자주 갈만한데 이거 먹자고 부천까지 오는건 좀 무리.


그리고 성인 남자에게 양이 적은건지 아니면 -_-내 지인들이 먹성이 좋은건지 남정네 2명은 햄버거 하나씩 먹고 난 다음....



양 안차다고 하나씩 더 머금.....

(......................)








덧글

  • anchor 2014/07/16 12:50 # 답글

    안녕하세요, 이글루스입니다.

    회원님께서 소중하게 작성해주신 이 게시글이 7월 16일 줌(www.zum.com) 메인의 [이글루스] 영역에 게재 되었습니다.

   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, 7월 16일 줌에 게재된 회원님의 게시글을 확인해 보세요.

   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라겠습니다.

    고맙습니다.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


oo

Creative Commons License
모든 게시물과 사진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-비영리-변경금지 2.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